X

Menu

admin

셰어하우스가 뜬다

셰어하우스가 뜬다

—한국경제 퍼옴— [셰어하우스가 뜬다] “혼자 살고 싶지 않아요”… 셰어하우스, 1인 가구 시대 ‘틈새 상품’ 2014-06-20 20:50:52 영화·야구 등 테마 세입자 모아 업체들, 기존주택 빌려 재임대 연남동 다세대 月 1천만원 수익 케이블 채널인 올리브TV에서 방영하고 있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공동주거 프로젝트-셰어하우스’. 가족이 아닌 10명의 싱글이 한집에 모여 사는 모습을 보여준다. 올리브TV 방송 캡처 “셰어하우스를 찾는 가장 큰 이유는 ‘혼자 살기 싫어서’입니다. ‘1인 가구’ 시대의 역설이라고 할 수 있죠.”(셰어하우스 운영업체 유성산업개발의 조창희 대표) 셰어하우스가 새로운 1인 주거시설의 ‘틈새 상품’으로 등장했다. 전국적으로 셰어하우스를 운영하는 임대 전문업체도 30여곳에 이른다. 개인 사업자까지 합치면 현재 2000여실인 셰어하우스 규모가 내년엔 5000여실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Read More »
건축기행의 취지

건축기행의 취지

행복집짓기+ 참여자들과 함께하는 건축기행   소통을 화두로 자연을 담은 행복한 집짓기 활동을 수행하는 행복집짓기는 일 년에 두 번 건축기행을 떠난다. 행복집짓기+에 참여한 설계자, 시공자, 건축현장의 각 부문별 기술자, 협력업체 등이 모두 참가하는 만큼 현장에서 각자의 역할에만 충실해온 전문가들이 대자연 속에서 진정한 소통의 의미와 가치를 재확인하는 시간이 된다. 그동안 행복집짓기+를 통해 집짓기 과정에 함께 참여하며 삶의 공간을 확장한 건축주와 건축과정에 참여한 전문가들이 각자의 손길과 땀으로 완성된 건축물을 직접 확인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건축물이 완성된 이후 2~3년 동안 건축주가 집을 토대로 각자의 삶의 철학과 생활적 가치를 풀어내며 이뤄가는 삶의 모습들을 확인하는 시간이기 때문에 현장의 전문가들은 새삼 자신의 사회적 역할과 직업적 활동의 의미를 확인하는 순간이 된다.

Read More »
행복집짓기+ 학교강좌

행복집짓기+ 학교강좌

집 짓고나면 10년은 늙는다!? 누구나 한번쯤은 행복한 나만의 집을 짓기 위해 상상의 꿈을 꾸며 살아간다. 대부분 사람들은 나름대로 자기만의 집짓기 공식을 가지고 있다. 건축이라는 일은 상당히 이성적이고 현실적이지만 그 바탕에는 만남과 소통이라는 휴머니즘이 속 깊게 담긴 작업이여야 한다. 대부분 중.소형 건축은 건축주와 건축업자의 만남이 이러한 소통과 아름다운 인연으로 남기가 어려운게 안타까운 현실이다. 집을 지을 때 서로의 감성이나 문화를 이해하지 못하고 소통하려 들지 않고 모든 것이 자기주장과 돈으로만 일관되기 때문이다. 건축주는 적은 비용으로 좋은 집을 짓자에만 관심이 있다. 건축업자는 건축주의 삶이나 문화를 이해하지 못하고 예산에 짜맞추어 싸고 빠르게 짓자에 관심이 쏠려있다. 인간미가 없고 돈에 맞춘 건축은 가슴을 울리는 감동이 없어 끝내 고통이 따르게 마련이다. 집이라는 건축물은 그자체로 움직이지 않은 정적인 것처럼 보인다. 바람을 통해 숨 쉬고 빛을 통해 영양분을 만드...

Read More »

연동카페

이곳은 저희와 연동된 카페로 다년간 건축관련한 상담과 진행을 한 곳입니다. 먼저 이곳을 방문해보는 것도 좋습니다.

Flickr

ABOUT US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로33길 17, 601호
R601, 17, Dangsan-ro 33-gil, Yeongdeungpo-gu, Seoul, Republic of Korea

사업자번호 220-04-53638 / 대표 이홍식

그린리모델링 사업자 02-1-0006

TEL. 02.745.6511 / FAX. 0505.070.6511